마지막 업데이트 18.04.20
에보니 모 Ebony Maw
본명: 에모니 모(Ebony Maw)
직업: 테러리스트
소속: 블랙 오더, (과거에 테인의 동료)
: 파랑
모발: 백발
첫등장: New Avengers Vol 3 #8 (September, 2013)

초능력

설득력: 한 개인의 사고 과정을 파악하여 자신의 말만 듣고 따르도록 조종할 수 있다.
텔레포트.
능력

초천재적인 지능, 무술.
무기/장비
방어막 등 다양한 외계의 장비들.
 
타노스의 블랙 오더(Black Order)는 살아있는 행성 에고(Ego the Living Planet)에게 맞서 싸웠다. 그 싸움은 결국 무승부로 끝났다. 에보니 모는 타노스 모르게, D.N.A.에 경험을 기록할 수 있는 종족의 트린카(Trynka)라는 외계인으로부터 후손을 위해 모든 시련을 기록해달라는 의뢰를 받았다.

타노스가 다음 표적으로 지구를 정했을 때, 에보니는 닥터 스트레인지를 처리하기 위해 파견되었다. 닥터 스트레인지의 정신을 조종한 에보니는 자신을 위한 이중첩자로 만들고, 슈마-고라쓰(Shuma-Gorath)를 소환하도록 시켰다.
닥터 스트레인지가 속한 일루미나티가 타노스의 아들을 찾아 여러 장소를 헤매고 있을 때, 스트레인지는 그린란드의 숨겨진 인휴먼 마을에서 아들을 찾아냈다. 에보니는 그곳에 머무르며, 스트레인지에게 발견한 것을 잊고 떠나도록 했다. 또한 정신조종도 풀어주었다.

인휴먼 종족의 왕 블랙 볼트는 타노스에게 맞서서 지구 전역에 인휴먼즈의 변이를 촉진하는 테리젠 안개를 퍼뜨렸다. 이 안개에 노출된 타노스의 아들 테인(Thane)은 능력이 발현되면서 마을 전체를 몰살시키고 말았다. 에보니는 자신이 돕겠다고 다가가서 그의 능력을 억제할 수 있는 수트를 제공했다. 하지만 그를 억제장 안에 가두었다. 연락을 받은 타노스가 찾아왔고, 어벤저스도 타노스를 쫓아왔다. 에보니는 테인을 풀어주며 그를 시험해봤다.
테인은 타노스의 아들로서의 본성을 받아들이고 싸움을 선택했다. 그리고 오른손에서 발사되는 능력으로 타노스와 프록시마 미드나잇을 호박 구조물 안에 가두어 ‘살아있는 죽음’ 상태로 만들어버렸다.

타노스가 패배하자 에보니는 테인이 누구보다도 더 위대한 인물이 되도록 가르치기 시작했다.
테인의 허무주의적 광기를 조장하기 위해, 에보니는 말라디(Malady) 행성으로 데려가서 트린카의 기억 잔상을 통해 타노스의 학살을 보여줬다. 그 과정에서, 테인의 정신을 조종해서 자신은 에고와 싸우다가 죽었으며 지금 상상의 존재라고 믿도록 만들었다.

제이슨(J'Son)이 블랙 볼텍스(Black Vortex)라는 고대유물을 이용해 힘을 확대해주겠다고 제안했을 때, 에보니는 제이슨을 따라가서 그의 힘을 빼앗으라고 설득했다. 테인은 블랙 볼텍스에게 복종하여 힘을 확장시킬 수 있었지만, 블랙 볼텍스를 파괴하려는 가라(Gara)의 방해로 블랙 볼텍스를 훔치진 못했다.
둘은 타노스의 영토였지만 블랙 오더의 멤버인 콜버스 글레이브가 차지한 블랙 쿼드런트(Black Quadrant)로 향하게 되었다. 콜버스는 코벤(Coven)이라는 마녀 3인조의 도움을 받아서 테인의 능력을 없애버리고 에보니까지 사로잡았다. 8개월 동안 테인은 에보니가 자신을 구할 것이라고 믿었지만, 에보니는 혼자 탈출해버렸다.

우주의 오랜 존재인 엘더스 오브 더 유니버스의 일원인 챌린저(Challenger)는 그랜드마스터와의 내기를 위해서 블랙 오더를 재결성했다. 대결 장소는 지구가 선정되었고, 각 팀들은 두 개의 피라모이드(Pyramoid)를 먼저 차지하기 위해 각각 반으로 나뉘었다. 에보니는 페루의 쿠스코로 갔고, 거기에서 리썰 리전과 싸우는 중에 어벤저스의 방해를 받았다.
휴먼 토치가 가장 먼저 피라모이드를 잡아버리면서 1라운드가 끝이 났다. 다른 피라모이드는 블랙 드워프가 차지해서 블랙 오더가 1점을 앞서갔다. 피라모이드를 잡은 두 사람은 분해되어 죽은 것처럼 보였지만, 사실 그랜드마스터의 우주 게임룸으로 텔레포트 되었다.
다음 라운드는 남극에서 벌어졌고, 에보니 모는 전투 중에 패해 쓰러져버렸다. 콜버스가 로그에게 죽임을 당하고 슈퍼자이언트마저 제압당하면서, 프록시마와 블랙 스완은 후퇴를 결정했다.